Intel과 결별 선언한 Apple, WWDC 2020 발표 내용 총정리

Share:

Apple의 연례 개발자 컨퍼런스인 WWDC가 온라인으로 개최되었습니다. 올해 WWDC에서는 코로나 19로 인한 수요 위축을 의식한 것인지 신규 하드웨어 없이 소프트웨어 관련 내용만 다수 발표되었는데요. 그 중에서도 가장 크게 주목을 받은 것은 새롭게 공개된 iOS 14이었습니다.

iOS 14와 관련해서는 아이콘 중심이었던 기존 홈 화면 대신, 위젯 중심으로 대폭 개편된 새로운 홈화면과 자동으로 앱을 카테고리별로 분류해 주는 App Library, 화면 속 화면(Picture-in-Picture)으로 동영상 재생, 11개 언어에 대한 음성 및 텍스트 번역을 제공하는 Translate 앱, Android의 Instant Apps과 유사하게 앱 다운로드 없이도 앱의 특정 기능들을 이용할 수 있도록 하는 App Clips, Siri를 앱 전환 없이 화면 하단에서 작동할 수 있도록 하는 기능, 데이터 트래킹 전에 반드시 유저의 동의를 구하도록 하는 강화된 프라이버시 기능, iMessage에서 중요한 대화를 상단에 고정할 수 있도록 하는 기능, Memoji에 연령, 감정표현, 악세서리 등을 추가할 수 있는 기능 등 다수의 신기능이 공개되었습니다.

위젯 중심으로 리디자인된 iOS 14 홈화면

출처: Apple

이 중 iMessage와 관련하여 눈길을 끄는 점은 iMessage 그룹 대화에 Slack과 유사한 기능들이 다수 추가되었다는 점으로, 특정 메세지 아래 이에 대한 대답을 스레드(threads) 형태로 붙일 수 있는 기능이 추가되었습니다. 그 외 Slack이나 Twitter 등의 소셜 앱에서와 같이 특정 사용자를 불러낼 수 있는 멘션 기능도 추가되었는데, 일반적으로 사용자를 맨션하기 위해 사용자명 앞에 @를 붙여야하는 것과는 달리, 사용자의 이름을 타이핑하여 자동으로 추전되는 사용자 연락처 정보를 탭하는 것 만으로 멘션이 가능하다는 게 특징입니다. 알림 또한 자신이 멘션되었을 때만 받도록 설정하는 것이 가능해집니다.

모빌리티 관련 신기능들이 다수 선보여진 것 역시 눈에 띄는데요. Apple Maps의 경우, 자전거 경로를 확인할 수 있는 cycling directions 기능과 AllTrails, Complex, The Infatuation, Time Out Group, The Washington Post 등이 제공하는 정보를 토대로 흥미로운 장소에 대한 설명을 제공하는 Guides 기능, 현재 교통혼잡 지역을 확인하고 이를 피해 다른 루트를 선택할 수 있도록 하는 기능, 그리고 EV 운전자들이 경로상에 충전소 위치를 확인할 수 있는 EV routing 등의 기능이 추가되었습니다. 이 중 EV routing 기능의 경우, 사용자의 차량 모델 및 현재 배터리 잔량을 인식하여 충전이 필요하다고 판단 될 해당 모델에 적합한 충전소만을 자동으로 목적지에 추가하는 기능으로, 현재 이를 위해 Ford와 BMW 등의 제조사와 협력 중인 상태입니다.

Apple Maps에 추가될 EV routing 기능

출처: Apple

차량과 관련하여 iPhone을 이용해 차량을 원격으로 잠금해제하는 Car Key 기능도 새로 발표되었습니다. Apple Wallet에 Car Key를 등록해 놓고 해당 기능이 지원되는 차량 근처에 가면 차량에 내장된 NFC 리더가 이를 인식하는 방식으로, 이후 Face ID나 Touch ID를 통해 추가적인 인증이 한 차례 더 이루어지도록 설정할 수 있습니다. 또한 iMessage를 통해 차량에 대한 잠금해제 권한을 타 유저와 공유하는 것 역시 가능합니다. 해당 기능의 경우, 차량 제조사들의 원격 잠금해제 기능의 경우 별도 앱을 통해 제공되는 것과 달리 iOS에 다이렉트로 탑재되었다는 점에서 이점을 가질 것으로 보이며, Car Key에 복수의 차량에 대한 키를 저장하여 통합 관리하는 등의 편의성도 더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됩니다. 해당 기능을 지원할 첫 차량은 다음달 출시될 2021년식 BMW 5 Series가 될 예정입니다.

상기 신규 iOS 14 기능 중 위젯 기능과 Siri를 화면 전환 없이 작동시킬 수 있는 기능은 iPadOS 14에도 동일하게 적용될 예정입니다. 단, iPadOS 14의 경우 위젯을 Today View 화면이 아닌 홈화면에서도 이용 가능할지는 아직 불확실합니다. 그 외에도 iPadOS 14 관련하여 스크린 터치 없이도 보다 쉽게 앱들 사이를 이동할 수 있도록 하는 신규 사이드바 기능, macOS의 Spotlight와 유사하게 연락처 검색, 웹 검색, 앱 검색 등을 한 곳에서 통합 수행할 수 있는 Universal Search, Apple Pencil로 쓴 손글씨가 자동으로 텍스트로 전환된 뒤, 내용을 자동으로 인식, 연락처 등 관련 앱으로 자동으로 연결하는 Scribble 기능, Safari에서 각 사이트에 임베디드 된 ad tracker들을 찾아내서 Privacy Report 형태로 제공하는 프라이버시 기능 등 다수 신기능이 선보여졌습니다.

Watch OS 7과 관련해서는 다수의 트래킹 기능이 추가되었습니다. 가장 눈에 띄는 것 중 하나는 지난해 초부터 지속적으로 루머가 있어왔던 수면 트래킹 기능이 추가된다는 점으로, Apple Watch에 내장된 센서를 이용해 사용자가 얼마나 깊이 수면중인지를 트래킹하여 차후에 이에 대한 데이터를 유저에게 제공하는 해당 기능은 올해 가을 Watch OS 7 출시와 함께 Apple Watch Series 3 이상 모델에 제공될 예정입니다. Fitbit, Garmin 등에서 제공되는 수면 트래킹 기능이 제공되지 않는다는 점은 그동안 Apple Watch의 대표적인 단점 중 하나로 꼽혀 왔는데요. 그동안 서드파티 수면 트래킹 앱만을 제공하던 Apple Watch가 Watch OS 7에 다이렉트로 통합된 수면 트래킹 기능을 내놓는 것은 이번이 처음으로, 스마트워치에서 전문 헬스케어 디바이스로 도약하고자 하는 Apple Watch의 비전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보입니다.

Watch OS 7에 추가될 수면 트래킹 기능

출처: Apple

웨어러블 제품 중 AirPods 관련해서는 현재 iCloud에서 어떤 디바이스를 사용하고 있는지에 따라 자동으로 연결 디바이스를 전환해 주는 기능이 추가됩니다. 예를 들어 iPhone에서 음악을 듣다가 Mac에서 동영상 재생을 시작하면 자동으로 AirPods에서 동영상 음성이 재생되고, iPhone에 전화가 오면 다시 AirPods이 통화 앱과 연결되는 방식입니다. AirPods Pro의 경우, 3D 서라운드 오디오를 제공하는 Spatial Audio 기능도 제공될 예정으로, 해당 기능의 경우 머리와 디바이스의 위치를 파악하여 마치 극장에서와 같은 음향 경험을 제공한다고 합니다. 해당 기능들의 출시 시점에 대해서는 공개되지 않았습니다.

Apple TV의 tvOS 14와 관련해서는 지난해 출시된 게임 섭스크립션 서비스 Apple Arcade의 멀티 유저 기능 추가 및 Xbox Elite 2, Xbox Adaptive 컨트롤러 지원 추가 등 게임 관련 신기능 발표, YouTube 영상에 대한 4K 스트리밍 지원 등이 발표되었습니다. 특히 눈에 띄는 점은 네이티브한 HomeKit 연동을 통해 Apple TV의 Control Center 내에서 각종 스마트홈 및 홈 시큐리티 기능을 이용할 수 있게 한 점인데요. 해당 기능을 이용하면 집에 설치된 시큐리티 카메라 영상을 Apple TV로 다이렉트하게 전송하여 확인하거나, 안면 인식 기능을 이용해 초인종 화면에 비친 방문자의 얼굴을 인식하는 등의 기능을 이용할 수 있습니다. 또한 화면 내 작은 화면으로 다른 영상을 시청할 수 있는 picture-in-picture 기능도 추가되어, 영화를 시청하는 중 PIP로 집 밖에서 발생한 상황에 대한 영상 알림을 받는 등의 기능이 제공됩니다.

Apple TV에서 재생중인 영상에 picture-in-picture로 초인종 화면이 표시된 모습

출처: Apple

HomeKit 및 Home 앱과 관련해서는 그 외 신규 디바이스를 추가할 시 이용할 수 있는 기능 몇 가지를 자동 추천해 주는 Suggested Automations나 홈 시큐리티 카메라에 어떤 영역을 특히 주의깊게 살펴야하는지를 지정해 줄 수 있는 activity zone 할당 기능도 발표되었습니다. 아울러 Apple은 지난해 12월 Amazon, Comcast, Google, Ikea, Leedarson, Legrand, NXP, Resideo, Samsung’s SmartThings, Schneider Electric, Signify, Silicon Labs, Somfy, Texas Instruments, Wulian, Zigbee 등과 결성한 홈 얼라이언스인 Zigbee Alliance에 대해서도 언급하면서, 해당 얼라이언스의 일환으로 자사 HomeKit SDK를 오픈소스화 했으며, 얼라이언스를 통해 정립된 표준이 모든 Apple 디바이스에 걸쳐 “매우 매끄럽게(incredibly well)” 호환될 것이라고도 밝혔습니다.

마지막으로 반도체와 관련해서도 매우 중요한 발표가 있었는데요. Mac 제품군에 사용되던 Intel Core 시리즈 CPU를 자체 개발한 ARM 프로세서로 대체한다고 공식 발표한 것입니다. Apple CEO의 Tim Cook은 Mac에 있어 “역사적인 날(historic day)”이라고 밝히며, 자체 개발한 커스텀 칩인 Apple silicon을 탑재한 첫 Mac을 올해 연말에 출시하는 것을 시작으로 향후 2년 내에 전 Mac 제품의 칩을 Apple silicon으로 대체하겠다는 계획을 발표했습니다. 지난 수년간 공공연한 비밀로 존재해왔던 일이 드디어 공식화된 셈인데요. 이로써 이미 iPhones, iPads, Apple Watch, Apple TV 모두에 자체 디자인한 칩을 탑재하고 있는 Apple은 Mac의 칩까지 자체 디자인한 칩으로 대체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이는 iOS와 iPadOS 용으로 디자인된 앱까지 향후 macOS에서 작동할 수 있게 된다는 점에서 매우 중요한 진전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Intel 대비 Apple Silicon의 강점

출처: Apple

이는 새롭게 공개된 신규 macOS인 Big Sur에서도 나타나는 부분으로, Apple이 macOS 10 이후 최대규모 리디자인을 거쳤다고 밝힌 macOS Big Sur는 디자인부터 주요 기능까지 iOS, iPadOS와 매우 흡사하다는 점이 특징이며 위젯, 메시지 관련 신기능 등 iPadOS 14의 주요 신기능 역시 다수 적용될 예정입니다. Apple은 macOS Big Sur를 통해 Logic Pro X, Final Cut Pro X 등 자사 pro 앱들을 새로운 Apple silicon을 지원하도록 업데이트하는 한편, Adobe, Microsoft 등과 해당 업체들의 플래그십 앱들이 Apple silicon을 지원할 수 있도록 협력 중이라고 밝혔습니다. Apple은 또한 대부분의 개발자들이 자신들의 앱을 “단 수 일 정도만에(a matter of days)” 새로운 Mac에서 작동하도록 만들 수 있을 것이라고도 밝혔는데요. 이를 위해 Apple은 이전에 PowerPC 앱들을 Intel 기반 Mac에서 운용할 수 있도록 전환하는데 사용되었던 emulation 소프트웨어 Rosetta의 새로운 버전인 Rosetta 2를 제공하여 Intel 프로세서 용 앱이 새로운 Mac에서도 운용될 수 있도록 할 예정입니다.

이상으로 WWDC에서 발표된 방대한 내용 중 중요한 발표들을 간략히 정리해 보았는데요. Apple이 드디어 Intel과 공식적으로 결별을 선언한 것을 빼놓고는 전반적으로 경쟁사들이 이전부터 제공해 왔던 기능들을 추가하는 내용의 발표들이 많았다는 점이 특징적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대표적으로 위젯과 App Library, App Clips 등은 Android에서 오랫동안 제공되어 왔던 기능들이며, 장소 설명 등 Apple Maps의 신규 기능들 역시 대부분 Google Maps에서 유사하게 제공되고 있습니다. Apple Watch의 수면 트래킹 기능 역시 Fitbit, Garmin에서 이미 제공되고 있어 그동안 추가에 대한 요청이 많았던 기능 중 하나입니다.

그럼에도 WWDC 이후 Apple의 주가는 역대 최고가를 갱신하며 상승하고 있는데요. The Street는 이에 대해 WWDC에서 시장을 뒤흔들만한(market-moving) 발표는 없었으나, 5G 디바이스와 Services 비즈니스에 대한 기대감이 서서히 주가에 반영되기 시작함에 따라 이같은 상승이 발생했다고 평가하였습니다.

출처: The Verge, Tech Crunch, Venture Beat, Apple News Room 1, 2, 3, 4, Cnet, CNBC Business Insider, Apple Insider

 

Share: